Home_ 진단및검사_ 레이저클리닉

레이저란?

레이저란 Light Amplification by Stimulated Emission of Radiation의 머리글자를 모아 만든 합성어입니다. 많은 환자들이 레이저를 모든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만능 기기로 생각하는 경향이 있는데 이는 잘못된 생각이며, 단지 빛의 파장과 조사방식을 적절히 이용하여 그 에너지를 외과적 수술이나 피부질환에 적용하게 됩니다.
의료용으로는 1960년대부터 치료목적으로 이용되기 시작하여 80년대 이후 더욱 발전하여 최근에는 다양한 종류의 레이저가 개발되어 넓은 영역에서 사용되고 있습니다.
특히 선택적 열융해술이란 개념이 도입된 이후에는 치료하고자하는 병변만을 파괴시키고 주변의 조직에는 영향을 거의 주지 않는 레이저들이 개발되어 레이저 치료의 획기적인 발전을 가져왔습니다.

치료질환

주근깨, 검버섯, 점, 한관종, 쥐젖, 문신제거, 제모, 안면홍조, 딸기코, 실핏줄, 정맥류(푸른혈관) 등

레이저 치료시 주의할점

1. 레이저 치료 시에 레이저 광선이 시력에 장애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환자와 의사 모두 보안경을 착용하거나 안대로 눈을 보호해야 합니다.
2. 치료 후 치료부위를 절대로 문지르거나 딱지를 잡아 뜯지 말고 저절로 떨어질 때까지 기다리십시오.
3. 치료부위가 통증이 심하게 부어오를 때는 대부분 얼음찜질을 하면 좋아지지만 만약 물집이 생기거나 발열감이 있어 염증이 의심되면 즉시 피부과로 내원 하십시오.
4. 딱지가 떨어지거나 회색의 색소 침착이 떨어지면 연고 도포는 중지 하셔도 되며 외출 시에는 직사광선을 피하고 일광 차단제를 치료 부위에 광범위하게 바르시고 그 위에 화장은 하셔도 됩니다.
5. 1회 치료 후 같은 부위의 반복치료는 치료효과의 판정등을 위하여 4~6주후에 가능합니다.
6. 치료후 2주까지는 음주나 아스피린 등의 혈액응고에 장애를 주는 약을 피하여야 하며 심한 운동도 삼가하는 것이 좋습니다.

* 레이저 치료시의 마취는 일반적으로 바르는 국소마취제인 EMLA의 밀폐요법을 시행하나 1%나 2% 리도카인을 국소마취제로 사용하기도 합니다. 드물지만 환자가 예민하여 불안해 할 경우 일반적인 국소마취로 치료가 어려울 수도 있으므로 이런 경우에는 전신 마취를 시행하는 것이 환자 및 의사의 안정된 치료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레이저 치료질환 알아보기
문신

얼마 전까지 화장의 간편성이나 상대에게 좀더 강한 인상을 남기기 위해 눈썹이나 아이라인 문신이 유해했던 적이 있었고 요즈음도 종종 하는 사람들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얼굴에 문신을 하고나면 문신 색조가 머리카락 색깔과 차이가 나서 매우 어색하게 보이므로 대다수가 후회 하게 됩니다. 그 외에도 양쪽이 부자연스럽거나 너무 넓게 된 경우 등. 문신을 지우려는 이유도 다양합니다.
문신은 큐스위치 앤디 야그 레이저(Q-Switched Nd-YAG Laser)로 쉽게 치료할 수 있습니다. 이 레이저는 피부 깊숙이 있는 색소를 없앨 수 있을 만큼 투과력이 강한 레이저로 특히 1억분의 1초보다 짧은 레이저 방출 시간으로 치료시 통증이 매우적은 레이저 중 하나입니다. 문신은 대개 2회에 걸친 치료로 완벽한 효과를 얻을 수 있고 대개 한달 간격으로 시행하게 됩니다. 눈썹문신을 제거할 경우 눈썹도 함께 타므로 미리 눈썹을 면도하고 시행하면 몇 달 후에는 눈썹이 다시 정상적으로 나오게 됩니다.

오타씨 반점

오타씨 반점은 동양인 중에서도 특히 한국인에게 매우 흔한 질환입니다. 흔히 악성 기미로 불리기도 하며, 대개 사춘기 이후 광대뼈 부위의 기미가 낀 듯이 조금씩 나타나서 점점 눈밑과 콧등에 까지 퍼지는 색소성 질환중의 하나입니다. 흔히 기미로 알고 기미약재를 바르면 한동안은 조금 옅어지는 것 같지만 완전히 없어지지는 않으며 바르는 것을 중단하면 곧 더욱 시커멓게 변색되므로 흔히 악성 기미로 오해하기 쉽습니다. 오타씨 반점은 피부 깊은 층에 모반세포가 존재하므로 피부 깊은 층까지 안전하게 들어갈 수 있는 큐 스위치 레이저가 개발되어 치료가 가능해졌다. 오타씨 반점은 그 뿌리가 깊어 치료가 한번으로 끝나지 않고 한달정도의 간격으로 3-8회 정도 치료를 받아야 완치될 수 있습니다.

주근깨

주근깨는 황색 또는 흑갈색의 다양한 반점이 여러 가지 형태의 크기로 얼굴이나 목. 어깨. 손 등에 생기는 것을 말합니다. 대개 피부가 하얀 사람에게 잘 생기고, 자외선이 강해지는 여름에 걸쳐 현저히 나타나, 겨울철에 흐려지는 경향을 보입니다. 주근깨의 치료는 비교적 피부 표면에 위치하고 있으므로 색소레이저로 한두 번 치료하면 깨끗이 치료할 수 있습니다. 물론 치료 후 몇 달간은 자외선 차단 크림 등을 사용하여 자외선을 차단해야 더욱 완벽한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검버섯

비교적 나이든 사람의 얼굴과 팔. 다리의 일광 노출부위에 잘 생깁니다. 그러나 요즈음 젊은 여성들의 경우에도 운전을 많이 하거나 골프 등을 즐기는 여성들에서 종종 검버섯이 생기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검버섯은 피부 표면 부위에서 생기므로 치료가 매우 쉬운 질환중의 하나입니다. 치료는 사마귀 처럼 심하게 두드러져있을 때는 이산화탄소 레이저나 어비움 야그 레이저로 표면부위를 제거한 후 색소 레이저로 마무리 치료를 해줍니다. 그러나 비교적 얇고 검은색을 많이 띤 검버섯은 색소 레이저만으로 간단히 치료할 수 있습니다.


우리 몸에는 크고 작은 숱한 점들이 있습니다. 점은 모반 세포라는 점 세포가 자라서 생기는 것으로 이 중에는 태어날 때부터 있는 것도 있지만 대개 성장기 이후에 나이가 들면서 생겨나는 것이 보통입니다. 일반적으로 점은 이산화탄소 레이저나 어비움레이저로 깨끗이 없앨 수 있습니다. 점은 대개 피부 깊이 존재하므로 치료를 받은 직후에는 약간 패인듯 하지만 점의 크기가 2밀리미터를 넘지 않는 이상 전부 차올라 오기 때문에 전혀 흉터가 남지 않습니다.

기미

기미는 나이와 체질에 따른 피부의 특성 이외에 자외선에 의한 멜라닌(melanin)색소가 증가해서 생깁니다. 또 다른 원인으로는 내분비 호르몬 계통의 이상, 임신 등이 연관될 수 있습니다. 보통 다른 질환과 연관되거나 화장독 등으로 인한 기미는 질병이 치료되면 없어지고 임신과 연관된 기미는 출산 후 두 달 사이에 60-80% 이상이 저절로 없어집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기미는 원인 불명의 햇빛 과민성 질환으로 치료가 매우 어려워 지금까지도 수많은 여성들에게 고통을 주고 있습니다. 현재에도 100퍼센트 완벽한 치료는 없지만 비교적 표면에 국한된 표피성 기미는 어느 정도 좋은 효과를 볼 수 있다. 레이저 치료 후 장기간 일광 차단제와 미백 연고를 병용하면 재발없는 치료가 가능합니다.

청색모반

청색모반은 조직을 떼어내 보면, 표피 바로 밑부터 진피 깊은 곳까지 석탄이 덮여 있듯이 새까맣게 색소가 있는 깊은 반점입니다. 피부표면의 정상 피부색 때문에 빛의 산란현상으로 겉에서 볼 때는 푸르스름하게 보여 청색 모반이라 합니다. 이 질환은 매우 깊은 곳까지 투과 할 수 있는 큐 스위치 앤디 야그 레이저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청색 모반의 깊이에 따라 서너 차례 이상 치료를 받아야 완치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밖에도 한관종, 쥐젖, 제모, 안면홍조, 딸기코, 실핏줄, 정맥류(푸른혈관) 등에서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습니다.